연극 -유리동물원-


말복이 어제였는데 벌써 가을인가?
하늘은 또 왜이리 높은지..
가을이라도 좋고 아직 여름이 남아있더라도 좋지만 시간은 좀 천천히 흘렀으면 좋겠다.

유리라는 소재가 갖는 느낌은? 투명하다. 잘 깨진다. 차갑다. 그리고 정적이다.
인간의 막혀있는 심리상태를 표현하기에 많이 사용하는 소재지만 잘 맞는 품목인지는 모르겠다.

내게 유리라는것은 깨졌을때 손을 베일 수 있는 위험한 물질 또는
밤하늘 별을 볼 수 있게 해주는 렌즈의 재질로 빛의 왜곡 정도랄까?(이것도 일종의 색안경일까?)
또 뭐가 있을가? 미래를 볼 수 있게 하는 점쟁이의 수정구슬(얘는 수정이라 다르게 봐야 하나? ^_^)

하지만 이 연극에서의 유리는 역시 잘 깨지고 차갑게 막혀있는 그것
그것들이 모여 동물원을 이룰만큼 그녀의 세계는 커져있지만
인간의 얄궂음은 뭐랄까? 남자 한명에게 자신의 모든 세계를 보여준다.
하지만 그 남자는 그녀의 세계는 관심이 없고 자의던 타의던 그녀의 세계를 부수고 만다.

이런 직선적이고 일방적인 애정관계는 언제나 흔하지만 아직 꿈많은 청춘들에겐 망상같은 품목이려나...

초입에 중년의 남자가 나와서 무엇인가 배경설명을 하고 극이 시작되는데
일방적으로 말이 많은 부모 아래 두명의 남매가 있는 작은 가정을 보는거 같다.

상황은 좀 다르지만 어찌됬던 불만많은 아들과 말하지 않는 딸
무언가 잃어버리고 사는 한 가족

잃어버린것을 찾는다고 찾을 수 있을런지
찾으려 애쓰다가 죽는 과정을 인생이라 하는것일텐데
(과정속 한 토막만 살다 가는데 왜 그리고 맺음을 하려고 애쓰는지 에휴)

총 4명이 나오지만 무대는 너무 소박하다보니 거의 대부분을 상상해야 한다.
대사에서 설명하지도 않기때문에 꼭 책을 읽는 듯한 느낌이 들지만
책 처럼 글로 묘사 하는것보단 힘든지 조금은 답답한 면이 있다.
(유리동물들은 실제로 놓던가 아니면 좀더 상세한 표현을 하던가)

왜 이런 불필요한 상상을 하게 해서 대사에 몰입 할수 없게 하는지 의도를 모르겠다.
(의도는 처음 시작때 말했지만 불필요 모두를 상상해야 한다면 아무래도 피곤함이)

그리고 중년남자는 20대(과거) 역활도 하고 나레이션도 하고 현재의 인물로도 나오는데..
어머니가 너무 젊다보니 시각적으로 매우 어색하여 몰입도가 떨어진다고 할까?
(연극이 영화에 비하여 상상을 좀더 하지만 그렇다고 보이는 것을 너무 등한시 하면 재미가 떨어질수 있음)

발음도 별로 좋지 않아서 대사 전달도 잘 안되고 억양도 연극배우라기보단 성우톤에 가깝다.
(성우같지만 대사 전단력은 좀 떨어짐)

반면 딸의 그 긴장한듯 떨리는 목소리는 은근히 설레이게 하고 어머니의 잔소리는 지금도 귓가에 맴돈다.

1시간40분정도로 짧지 않은 연극인 반면 그리 지루하지 않고 깔끔하다.

이상하게 여배우들의 연기가 머리속에 남는 묘한 연극
(주제는 아들의 심리상태인거 같은데)

모두 걱정하고 현실을 비판하고 이것을 외면하고 싶어하지만
외면했을때의 공포를 이겨내기란 쉽지 않아 그대로 지내는 대다수의 인생, 그것의 합이 사회일수 있겠지만
이 사회를 외면한다고 잘못된것은 아닐거다.

등장인물이 끊임없이 갈구하던 다른 세계는 어땠을까? (원작자는 어떤 세계를 꿈꿨을까?)

넌 뭐냐?

에휴.. 얜 또 프로파일을 어떻게 잡아야 하나.. 휴~ » 내용보기

이건? 출력물

개인적으론 XYZ 직관적으로 움직이는 멘델을 좋아하지만(프로그램 변경이나 구조 변경등은 들 이와같은 구조를 사용했으니)델타방식도 궁금하고 가격도 그다지 비싸지 않아서 구입 후지금 몇일이 지났을까?8월4일부터 6일까지중 5일은 안했으니 이틀이나 걸린건데오래 안걸린거 같지만 우여곡절이 많았다.그지깽깽이 같은 메뉴얼때문에 풀었다 조였다가 몇번인가?프로파일 고... » 내용보기

연극 -돼지사료-

집에 있으면 에어컨을 틀지 않아도 어느정도 버틸만 한데중앙차로 버스 정류소에서 버스를 기다리다보면 양쪽 차로에서 뿜는 엄청난 열기는도로공사에 피해보상 청구를 해보고 싶은 충동마져 생겨난다.(이게 이명박 작품이고 중앙차로가 국내에 맞는지 모르지만 적어도 이것때문에 승용차를 구입한 사람은 많아졌을거다.)여름과 겨울은 이런 버스정류소가 아주 지랄..그 외엔 ... » 내용보기

삼디프린터 장만

요즘은 완제품을 안사고 자꾸만 조립식을 사는데(중국산은 완제품이 더 불안하긴 함)그래도 이런거 조립하는 것 쯤은 문제 안되니.전자회로나 컴프로그램만으로 놀다보니(본업도 동일)취미생활에선 늘 케이스가 아쉬워서 계속 찾아보다가드디어 삼디프린터(3d printer)를 구입하긴 했는데막상 설계를 하려 하면 살짝 귀찮다.다시 새벽에 일어나볼까? » 내용보기

H_ADdSense



ADdSense

구글AD세로120_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