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 사건이 생각나서 나의 이야기

어떤 사장의 아내 생각이 떠오르기도 하고 이렇게 큰 대추는 무슨 맛인지 궁금해서 구입했는데
볼수록 크다.
맛은 그냥 크고 코딱지 만큼 더 단 대추(물기 적은 별로인 식감 그대로)
모항공사장의 아내는 왜 이런걸 수입까지 해서 먹었지?
딸은 땅콩으로 난리치고.. 하여튼 이상한 취향의 집안임



덧글

댓글 입력 영역

H_ADdSense



ADdSense

구글AD세로120_600